배너이미지작가소개 배너이미지문의하기

공지사항

[인터뷰] [신재우의 작가만세]천선란 "SF소설은 돈 걱정 없고 무한 재미...외계인? 당연히 있죠"

  • 블러썸 /
  • 날짜 2022.07.02 /
  • 조회수 1,008 /
[뉴시스 신재우 기자]



 

 

"소설은 제작비가 안 들잖아요."

SF소설가 천선란은 SF소설의 장점을 쿨하게 말했다. "돈 걱정 없이 스케일 큰 이야기를 쓸 수 있는 장"이라는 것.

지난 6월 출간한 SF 소설집 '노랜드'도 제작비 걱정 없이 원하는 이야기를 풀어냈다. 늑대인간 이야기부터 시작해서 좀비, 외계인, 가상세계까지 소재도 다양하다. 2019년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장편 대상을 수상하며 화려하게 데뷔한 후 SF소설 '천 개의 파랑', 소설집 '어떤 물질의 사랑' 등 꾸준히 과학 소설을 써내고 있다.


전체 기사 보기


SNS Share